Skip to content
300-73-2-K-trans3

토론토·캐나다 라이프

글보기
제목
접근성이 좋은 캐나다 전역의 단풍 명소 5선
조회 18 추천 0
2024-03-06 18:53
카테고리관광지
작성자

캐나다는 끝없이 펼쳐진 자연의 아름다움과 함께 사계절 내내 다양한 경험을 제공한다. 특히 가을이 되면 이 땅은 마치 화가의 팔레트처럼 다채로운 색상으로 변모하며 방문객들에게 잊을 수 없는 추억을 선사한다. 오는 가을, 브리티시컬럼비아 주의 시사이드 그린웨이에서부터 뉴펀들랜드 앤 래브라도 주의 이스트 코스트 트레일에 이르기까지, 캐나다 전역에 걸쳐 접근성이 좋은 단풍 명소들을 탐방해보자. 지금 예약한다면, 숙박과 항공권, 투어 선택의 폭도 넓어지고, 여행 일정도 더욱 자유롭게 조정할 수 있다. (사진제공 : 캐나다관광청)


- 노랗게 익어가는 브리티시컬럼비아 주 밴쿠버의 가장자리, 시사이드 그린웨이 Seaside Greenway


캐나다 한인1.jpg
 

브리티시컬럼비아 주의 밴쿠버 가장자리는 도심의 분주함을 벗어나 자연의 품으로 단 몇 분만에 뛰어들 수 있는 기회가 기다리고 있다. 도심에서 차로 단 5분만 달리면 닿을 수 있는 스탠리 공원Stanley Park부터 스페니시 뱅크스 공원Spanish Banks Park까지 이어지는 28km 길이의 시사이드 그린웨이가 위치해 있기 때문. 자전거를 타고 이 길을 따라 여행하다 보면 밴쿠버의 해안선을 따라 펼쳐지는 가을의 샛노란 색채와 잉글리시 베이의 물빛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또한, 스탠리 공원에서 제공하는 가이드 투어에 참여해 온대우림의 생물 다양성과 선주민 문화, 공원의 역사에 대해 배워보아도 좋다.


- 알버타 주, 캘거리의 고층 건물 너머 흐르는 보우 강 Bow River


캐나다 한인2.jpg
 

캘거리의 고층 건물 사이로 가을의 정취가 내리면 도시는 황금빛 단풍과 함께 색다른 조화를 펼치기 시작한다. 도심의 중심에서 출발하면 단 2킬로미터 떨어진 곳에 위치한 보우 강에 이르게 되는데, 강가를 따라 노랗게 익어가는 단풍을 구경하다 보면 시간이 멈춘 듯한 평온함을 즐기고, 도시의 바쁜 리듬 속에서 잠시 동안의 휴식을 취해볼 수도 있다. 인근 카페에 들러 주문한 호박 스파이스 라테까지 들이켜본다면 계절의 맛과 향도 입 안 가득히 퍼질 것이다. 이처럼 캘거리는 도시와 자연의 경계를 허무는 풍경 속에서 일상 속 온전한 휴식과 만족을 선사하는 감동의 서사시가 된다.


- 온타리오 주, 알곤퀸 주립공원 Algonquin Provincial Park


캐나다에서 가장 오래된 알곤퀸 주립공원은 시간을 거슬러 올라가 자연의 원시적 아름다움과 마주할 수 있다. 무려 24종의 낙엽수가 자생하며 다채로운 색조를 뽐내고, 변화무쌍한 숲 사이로는 숨바꼭질을 하는 듯한 야생동물과 마주할지도 모른다. 이 모든 것이 토론토에서 단 3시간 거리에 있다는 사실은, 도시의 분주함에서 벗어나 자연과 교감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를 의미하기도 한다. 변화하는 자연의 아름다움 속에서 카누를 타거나 하이킹을 하며 자신만의 평화를 찾고, 생명의 다양성을 경험하며, 캐나다의 자연이 지닌 역사를 거슬러가보자.


- 퀘벡 주, 몽트랑블랑 국립공원 Montremblant National Park


캐나다 한인3.jpg
 

몬트리올에서 차로 약 1시간 30분이면 닿는 몽트랑블랑 국립공원은 캔버스 위에 펼쳐진 붉은 자연의 색채 속으로 우리를 이끈다. 특히 가을이 되면 단풍나무가 자라는 토양과 수액의 농도에 따라 특유의 붉은색으로 물들기 마련이다. 상쾌한 아침은 호수에 비친 단풍의 반영을 감상하는 완벽한 배경이 되며, 파노라믹 곤돌라를 타면 로렌시안 산맥의 가장 높은 봉우리에 올라 탁 트인 가을 전망을 감상하기도 좋다. 화려한 색채의 향연은 챗바퀴처럼 반복되는 삶에 새로운 전환점이 될 것이다.


- 뉴펀들랜드 앤 래브라도 주 Newfoundland and Labrador


캐나다 한인4.jpg
 

세인트 존스의 시내 중심부에서 출발해 고작 10여분만 달리면 대서양의 아름다움을 가까이에서 체험할 수 있다. 이 짧은 거리 동안 세인트 존스 도심부터 북미에서 해가 가장 먼저 떠오르는 지점의 풍경을 두루 누릴 수 있으며, 푸른빛 바다와 노란 이끼 사이로 단풍이 붉게 물드는 모습은 감탄을 자아낼 것이다. 특히 300km 이상 이어지는 이스트 코스트 트레일East Coast Trail을 따라가다 보면 역동적인 해안선과 울창한 단풍숲이 아름다운 전망을 이루며, 고래를 포함한 다양한 야생 동식물과의 만남은 초현실적인 여행을 선사한다. 도심에서 벗어나 변화무쌍한 자연의 아름다움 속에서 색채의 대비를 감상해 보자.

댓글
바디에스테티션(세신사) new  - Claire[2024-05-29]
6월3일 오전11시부터 당일 오후4시까지 관광 도우미 new  - 장수진[2024-05-28]
한국기업 케이씨글로비즈에서 자사제품의 현지 세일즈 파트너를 구합니다. new  - 이용건[2024-05-28]
컨비니언스 뒷정리/청소 하실 분 구합니다 new  - Wonjun lee[2024-05-27]
캐나다 시민 되려면 역사 교육 필수인데…학생들 역사 이해는 부족  - news1[2024-05-27]
[캐나다는 지금] 캐나다는 원격근무 인기  - news1[2024-05-27]
[KCWA] 6월 디지털 프로그램 (대면 / 온라인)  - KCWA[2024-05-27]
토론토 지역 한국치킨소스 유통하실 파트너 구합니다  - 한국치킨소스[2024-05-26]
비자때문에 고민이신 30-50대 연락주세요 영주권 받아드립니다  - qwer[2024-05-24]
시간날때  - 코리안알바[2024-05-24]
한국 중국 축구 중계 방송 채널 2024년 6월 11일 2026 FIFA...  - today[2024-05-24]
토트넘 뮌헨 내한 축구 경기 일정 2024년 8월 3일 손흥민 김민재 티...  - today[2024-05-23]
토론토 현지 한-영 통역사님 모십니다. (5월28일 9시-11시)  - jmconnected[2024-05-23]
캘거리 Young & Beauty House에서 마사지사 구인합니다.  - 에바 안[2024-05-22]
[경력] Finance & Operation Manager 모집  - Daniel[2024-05-22]
코요태 시애틀 공연 (KOYOTE) 7월 27일 (토) 7PM에 있습니다...  - kmadang2[2024-05-21]
[KCWA] 6월 프로그램  - KCWA[2024-05-21]
(오샤와) 주방헬퍼 구인합니다.  - ocean[2024-05-15]
김호택 친구를 찾습니다. 여의도 국민학교 중학교 동창  - 나종민[2024-05-12]
워킹홀리데이 청년들을 위한 인포세션  - KCWA[2024-05-10]
HD Hyundai 에서 이벤트 플래너 구합니다!  - HD Hyundai[2024-05-09]
몬트리올 단기 임대합니다(5월27일~8월23일)  - Sarah[2024-05-09]
피아노 코드 반주 배우고싶으신분들 무료레슨채널 공유합니다!!  - Sienna[2024-05-07]
일본 우즈베키스탄 축구 중계 방송 5월 4일 U23 아시안컵 결승전 경기...  - today[2024-05-03]
배송 직원 모집  - 동서무역[2024-05-01]
***코웨이 정수기 설치 문의 환영합니다***조회 69 추천 0  - 정수기맨[2024-04-28]
★키친헬퍼 지원자 소개드립니다★  - 베스트로얄[2024-04-26]
[장비판매] 이유식 사업 준비하시는 분 계신가요?   - Marcus[2024-04-25]
여름 방학 단기 렌트 구합니다. 놀스욕 근처 찾고 있습니다.  - 양은선[2024-04-25]
“10년 뒤 캐나다, 10명 중 1명은 의사조력자살로 사망”  - news1[2024-04-24]
‘재외공관 금융인증서 발급 서비스’ 5월부터 시작  - news1[2024-04-23]
대한항공, 캐나다 웨스트젯항공과 인천∼캘거리 공동 운항  - news1[2024-04-22]
캐나다 '교권 추락' 논란…아동 행동교정 권한 두고 줄다리기  - news1[2024-04-21]
‘이 식품’ 먹으면 기관지 촉촉해진다  - news1[2024-04-21]
[오픈 기념 프로모션] 무료 홈페이지 제작 해 드립니다.  - Martin Jung[2024-04-21]
통밀빵은 왜 밀가루 빵보다 맛이 없을까  - news1[2024-04-19]
블랙핑크와 베이비몬스터 소속사인 YG엔터테인먼트가 토론토에서 오디션 개최...  - sea[2024-04-19]
(WA,NJ,TX) 삼성 Software Tester  - JND[2024-04-18]
TFC 축구 게임 티켓 팝니다 6월 19일 게임  - 축구팬[2024-04-18]
유투브 광고 제작!!!   - langskim[2024-04-18]
(Early Bird Discount) 한국 문화/언어 여름캠프 서울 (... [1]  - Jason Lee[2024-04-18]
한국 중국 축구 중계 방송 AFC U23 아시안컵 예선 4월 19일 조별...  - janekim[2024-04-17]
한국 아랍에미리트 축구 중계 채널 아시안컵 올림픽 예선전 조별리그 경기 ...  - 김익철[2024-04-16]
신개념 탈모관리 모발생장술 모리바이브 교육지사 및 인증점 모집  - andy yoo[2024-04-13]
신개념 탈모관리 모리바이브 미국 15개 가맹점 달성  - andy yoo[2024-04-13]
머리에 '이런 비듬' 많아지면… 탈모 곧 올 수 있다는 뜻  - news1[2024-04-12]
SAT 점수 제출해야…하버드대도 의무화  - news1[2024-04-12]
온라인으로 온타리오 고등학교 졸업하고 영어권 대학에 진학하세요  - 임재량[2024-04-12]
한국 uae 축구 중계 2024 AFC U23 아시안컵 카타르 4월 17...  - janekim[2024-04-11]
1일 1커피, 건강에 이로울 수 있다지만… 주의해야 할 사람은?  - news1[2024-04-10]
조기유학생, 가디언, 홈스테이 필요하신분 연락 주세요.  - Kevin[2024-04-09]
토론토 블루제이스 경기 티켓 싸게 드립니다  - 한재영[2024-04-09]
전기차 배터리 - CP&P 채용 공고 (Windsor ON)  - 김동욱[2024-04-08]
안녕하세요 캐나다 담배가 피고싶은 한국사는사람입니다  - 박세원[2024-04-06]
캐나다로 도망간 전세사기범 정기필을 찾습니다  - 전세사기피해자[2024-04-06]
한국의 상속 재산 분할 문제 캐나다 시민권자는 어떻게 해결할 수 있나요?  - 이우리 변호사[2024-04-04]
니즈모바일 ESIM 상품을 소개합니다~!  - nizmobile[2024-04-04]
International Logic Olympiad (ILO) 2024 ...  - ILO[2024-04-02]
토론토 에서 활동 가능한 프리랜서 통번역사를 모십니다.  - etranspia[2024-04-01]
눈꽃빙수기 판매 합니다.   - 김영훈[2024-03-30]
블랙핑크 이을 차세대 아티스트 누구?…YG, 글로벌 오디션 토론토에서 개...  - news1[2024-03-29]
당신의 미래를 전기차 산업과 함께 하시겠습니까 ?  - 김동욱[2024-03-26]
LX Hausys - Lead, Warehouse Operator (Hy...  - LX Hausys HR[2024-03-26]
사기글 조심하세요 - 비트코인 재택근무 당일 입금 1000만원~3000만...  - news1[2024-03-23]